비건 친환경 크루얼티프리 쇼핑몰 가치소비 할 땐 비보트


배우 임수정과 협업한 국내 최초의 비건 스킨케어 브랜드 멜릭서. 이 곳에서의 구매 경험은 나를 좀 더 사랑하도록 돕죠. '나만의 묘약' 멜릭서는 100% 식물성 제품일 뿐만 아니라, 친환경 포장을 지향하고, 지속 가능한 소비를 위한 캠페인을 진행하는 '우리'를 생각하는 브랜드입니다.


*이 폴티클의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출처 : melixir의 인스타그램

디자인에서 진정한 미학은 뺄셈이라고 말하곤 합니다.
그 이유는 ‘본질’에 가까워지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어요.
멜릭서의 브랜드 정체성은 ‘빼는 것’에서부터 나옵니다.

멜릭서는 실제 식물성 화장품의 효과를 경험하면서
화학 방부제 없이도 건강하고 좋은 효과를 내는 제품을
위해 100% Vegan 제품을 만들게 되었다고 해요.

그래서 화학 성분, 동물성 원료, 동물 실험이 없습니다.



출처 : melixir의 인스타그램

멜릭서는 제품 제작에서 멈추지 않고, 구매 경험 전반을
더 나은 삶으로 이끄는 데 집중했습니다.

친환경 인증 포장재부터 용기 성분과 작은 잉크까지도.
단순히 시각적으로 예쁜 것이 아니라 고객이 지속 가능함
을 실천할 수 있도록 최소한의 것들만 남기려고 합니다.



출처 : melixir의 인스타그램

미사이클은 ‘나로부터 시작해 모두에게 돌아오는 변화’
라는 의미로 멜릭서의 공병 재활용 캠페인입니다.

다 쓴 멜릭서 공병을 반납만해도 월 1천 원의 적립금
받을 수 있으며, 반납된 공병은 재질별 분류 후 활용할 수
있는 중소기업에 무상으로 기부 하고 있어요.


이 캠페인에서 멜릭서가 지속 가능한 소비의 선순환에
대해 얼마나 진심인지 확인할 수 있죠.



출처 : melixir의 인스타그램

멜릭서는 대단한 사회적 기업을 꿈꾸고 있지 않았습니다.
그저 환경을 위해, 건강하고 더 나은 우리의 삶을 위해.
작은 것부터 하나씩 실천했을 뿐이죠.

하루빨리 멜릭서처럼 ‘나’를 넘어 ‘우리’를 생각하는
지속 가능한 브랜드가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주변에 공유하고
투표를 함께하세요!
새로 생길 뷰티 브랜드가 배웠으면 하는 점은?
비보트는 콘텐츠 발행에 있어 저작권법을 준수합니다.
관련하여 문의할 내용이 있다면 official@passengers.co.kr로 전달해주세요!